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그게 할 말이야?"…'숙희네 미장원' 신아영, 답답한 호구 사연에 사이다 일침[TV포커스]

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2020년 04월 10일 금요일
▲ STATV '숙희네 미장원'. 제공|STATV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신아영이 호구잡힌 사연을 듣고 속 시원한 '사이다' 발언을 날린다. 

신아영은 오는 11일 방송되는 STATV(스타티비) '숙희네 미장원'에서 사랑하는 감정도 없으면서 필요할 때만 본인을 찾는 첫사랑 때문에 힘들어하는 사연을 듣던 중 "그게 할 말이냐"며 황당함을 감추지 못한다. 

이날 '숙희네 미장원'에서는 여자친구를 처음으로 사귀어 행복한 시간을 보내지만, 이내 전남친 때문에 흔들린다는 이유로 여자친구에게 갑작스러운 이별 통보를 받은 사연남이 등장한다. 한 달 만에 여자친구에게 다시 연락이 왔지만, 황당한 내용에 '숙희네 미장원' 출연진이 모두 놀란다. 신아영은 "그게 할 말이야? 오히려 단체 문자일 수도 있다"고 목소리를 높인다. 

사연남은 여자친구의 집에서 나온 낯선 남자도 만나고, 여자친구의 엄마 병원비까지 해결해주는 일반인이라면 다소 이해가 안 되는 행동까지 보여준다. 오정연은 그에게 공감하며 "첫사랑인 그녀의 부름에 갈 수 밖에 없다"며 "나라면 내가 더 잘해 줄게"라고 말해 최송현과 신아영을 놀라게 한다. 신아영은 반면 "'나 너 싫어', '꺼져'처럼 차라리 돌직구가 낫다"고 말한다. 

'숙희네 미장원'은 오는 11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STATV는 KT 올레tv 124번, SK Btv 137번, LG U+tv 120번에서 시청할 수 있다. 이외 지역 케이블 플랫폼 채널 번호는 STATV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