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송혜교, 中충칭 임시정부청사에 한글안내서 1만부 기증…우리 역사 알린다

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2020년 04월 10일 금요일
▲ 배우 송혜교.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배우 송헤교가 중국 충칭 대한민국 임시정부청사에 안내서 1만 부를 기증했다.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는 10일 송혜교와 함께 임시정부청사에 안내서 1만 부를 기증했다고 밝혔다. 오는 11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일을 기념해 이뤄진 것으로, 지난해에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1만 부를 기증한 바 있다. 

기증한 안내서에는 충칭 임시정부에 대한 전반적인 역사와 임시정부의 이동경로가 소개되어 있고, 한국광복군 창설 및 활동 등이 전면 컬러로 이해하기 쉽게 한국어와 중국어로 제작됐다.

서경덕 교수는 "지금까지 송혜교 씨와 함께 17번째 안내서를 발간하게 됐다. 한류스타로서 국가에 어떻게 기여할 수 있는지를 보여주는 정말 좋은 선례를 만들어 주고 있다"고 밝혔다. 

서 교수는 "새로운 독립운동 유적지에 안내서를 기증하는 것도 좋지만, 기존에 기증했던 유적지에 안내서가 소진되지 않도록 꾸준히 기증하는 '안내서 리필 프로젝트'를 진행중"이라며 "한국어 설명은 한국인 관광객들에게 많은 도움이 될 것이며, 중국어 안내는 현지 중국인들에게 우리의 임시정부 역사를 널리 알릴수 있게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서 교수와 송혜교는 지난 3월 봉오동 전투 100주년을 기념해 카자흐스탄 크질오르다주립과학도서관에 홍범도 장군 대형 부조작품을 기증하기도 했다.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