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전효성, '메모리스트'서 깊어진 연기력 호평…"섬세한 내면 연기"

최영선 기자 young77@spotvnews.co.kr 2020년 04월 10일 금요일
▲ '메모리스트'에서 전효성이 연기력을 발산하고 있다.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최영선 기자]가수 겸 배우 전효성이 tvN 수목드라마 '메모리스트'에서 섬세한 내면 연기로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 9일 방송된 '메모리스트' 10회에서 전효성이 맡은 강지은은 동백(유승호)을 무너트릴 만한 약점을 취재해오라는 지시에 이의를 제기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내 회사 내 압박을 이기지 못한 강지은은 동백에 대해 가장 잘 아는 구경탄(고창석)을 찾아갔으나 별다른 소득 없이 돌아갔다.

강지은이 앞으로 어떤 식으로 동백을 도와 사건을 해결할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또한 전효성의 더욱 깊어진 연기력에도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전효성은 이날 방송에서 개인적 신념과 조직 논리 사이에서 갈등하는 내면을 섬세한 눈빛과 표정 연기로 표현해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지난 3월 11일 첫 방송 이후 긴장감 넘치는 전개로 화제를 모으는 tvN '메모리스트'는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수사 드라마이다. 초능력을 가진 형사 동백(유승호)과 천재 프로파일러 한선미(이세영)의 공조 수사를 담아내 예상할 수 없는 스토리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전효성은 2009년 걸그룹 시크릿으로 데뷔했다. 이후 다양한 방송 및 공연활동을 통해 대중과 소통해온 전효성은 사랑스러움과 섹시함을 동시에 갖춘 워너비 스타로 사랑을 받고 있다.

2013년 OCN 드라마 '처용'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연기 활동을 시작한 전효성은 '원티드' '내성적인 보스' '내 마음에 그린'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자로서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다.

또한 패션앤 '어쩌다 마주친', 위라이크 '배틀 코덕쇼'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의 MC로 발탁되기도 했다.

스포티비뉴스=최영선 기자 young77@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