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피셜] FA 최대어 나경복, 우리카드와 3년 연봉 4억5천만원 재계약

네이버구독_201006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20년 04월 14일 화요일

▲ 나경복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2019~2020시즌 창단 첫 정규리그 1위를 달성한 우리카드는 자유계약선수(FA) 최대어인 레프트 나경복 선수(26)와 연봉 4.5억원에 3년 계약을 했다.

나경복은 197cm 장신 레프트 공격수로서 높은 타점의 공격과 블로킹, 강력한 서브로 올해 FA 시장의 ‘최대어’로 꼽혔으나, 나경복은 원소속 구단인 우리카드와 잔류 계약을 체결했다.

2015~2016시즌 1라운드 1순위로 우리카드에 입단한 나경복은 신인상을 수상하였으며, 올 시즌에는 국내 선수 중 가장 많은 491점(득점 6위), 공격 성공률 52.92%(4위), 서브 0.33%, 블로킹 0.41% 등 전 부분에서 고른 활약을 펼쳐 팀을 창단 첫 정규리그 1위를 달성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하여, 한국배구연맹 시상식에서는 생애 첫 정규리그 MVP와 베스트 7을 동시에 수상하였다.

팀 프랜차이즈 스타를 잔류시킨 우리카드는 “우리금융그룹의 통합 스포츠마케팅 방침에 따라 남자 배구단을 적극 활용하겠다”고 밝혔다.

계약을 체결한 나경복은 “먼저 아낌없는 지원과 응원을 해주시는 정원재 구단주님과 존경 하는 신영철 감독님께 감사드린다. 입단 때부터 나를 키워준 우리카드와 계속 함께할 수 있어 기쁘며, 팀의 레전드로 남고 싶다. 다음 시즌에는 챔피언으로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