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이특, 해킹 피해 호소 "매일매일 해킹에 문자도 엄청…그만하세요"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0년 04월 23일 목요일
▲ 이특.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이특이 해킹 피해를 호소했다.

이특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매일매일 해킹 하시는 거 같은데 그만하시죠. 문자가 엄청 옵니다. 그만하세요"라는 글과 함께 해킹 시도로 보이는 문자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에는 다국적 언어의 의미를 알 수 없는 하이퍼링크 등이 포함된 문자가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이특은 여러 차례 정보 유출 피해를 입어온 것으로도 잘 알려져 있다. 지난 2월에도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중 극성 사생팬으로부터 걸려온 전화로 방송이 강제 종료되기도 했다.

당시 이특은 "팬 분이 알려주셨는데, 누군가가 제 번호를 돈을 받고 판다고 하더라"며 개인정보 유출에 불편한 심경을 밝히기도 했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