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CJ ENM-빅히트 K팝 프로젝트 '아이랜드' 6월 엠넷 첫방송[공식입장]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0년 05월 08일 금요일

▲ 아이랜드. 제공ㅣ엠넷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CJ ENM과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합작해 선보이는 프로젝트 ‘I-LAND(이하 아이랜드)’가 첫 티저 영상을 공개하면서 베일을 벗었다.

‘아이랜드’는 CJ ENM과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지난해 3월 설립한 합작법인 빌리프랩의 첫 번째 프로젝트다. 양사는 글로벌 K팝 아티스트 발굴과 육성을 위해 빌리프랩을 설립했으며, 글로벌 음악 시장에서 영향력을 갖춘 콘텐츠 기업의 만남으로 설립부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아이랜드’는 차세대 K팝 아티스트를 탄생시켜 나가는 과정을 그려나갈 관찰형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CJ ENM의 콘텐츠 제작 역량과 방시혁 대표를 필두로 한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아티스트 프로듀싱 노하우가 결합된 새로운 개념의 프로그램이 될 전망이다.

기존 음악 프로그램에서는 볼 수 없었던 독특한 세계관에 더해 출연자들간 다양한 형태의 협업과 경쟁 과정을 그리겠다는 포부다.

이를 위해 엠넷은 ‘아이랜드’만의 독특한 세계관을 녹여낸 3000여평 규모의 초대형 복합 전용 공간을 별도로 만드는 등 준비 과정을 거쳐왔다.

'아이랜드'는 6월 중 엠넷에서 첫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