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슬의생' 다음은 '베르테르'…유연석, 다시 뮤지컬 무대에[공식]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20년 05월 13일 수요일

▲ 유연석. 제공|킹콩 by 스타쉽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배우 유연석이 뮤지컬로 간다. 

13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에 따르면 유연석은 뮤지컬 ‘베르테르’ 타이틀롤로 출연을 확정했다.

유연석은 최근 인기리에 방영 중인 tvN 2020 목요스페셜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소아외과 교수 ‘안정원’ 역으로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다. 그는 차기작으로 대한민국 대표 창작 뮤지컬 ‘베르테르’ 20주년 기념 공연을 선택, 주인공 베르테르가 돼 무대에 오른다. 

올해 20주년을 맞이한 뮤지컬 ‘베르테르’는 괴테의 소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을 원작으로 한 공연으로, 바이올린, 첼로, 비올라 등 현악기 중심의 실내악 오케스트라가 연주하는 서정적인 선율이 인상적인 작품이다. 극 중 유연석이 맡은 ‘베르테르’는 순수하고 뜨거운 열정을 가지고 있는 인물로, ‘롯데’를 향해 애끓는 갈망과 설렘 그리고 고뇌 등 복잡한 감정을 느끼게 된다. 유연석은 이런 베르테르의 감정선을 섬세한 연기력으로 그려내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유연석은 “배우로서, 관객의 한 사람으로서 예전부터 애정을 가지고 지켜봤던 ‘베르테르’의 20주년 기념 공연에 함께할 수 있게 돼 무척이나 감사하고 영광스럽다. 많은 분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베르테르’인 만큼 극의 깊은 감성을 관객분들께 잘 전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2015년 ‘벽을 뚫는 남자’로 뮤지컬 무대에 데뷔한 유연석은 ‘헤드윅’, ‘젠틀맨스 가이드 : 사랑과 살인편’까지 연이어 출연하며 탄탄한 실력과 티켓파워를 입증했다. 또한 그는 브라운관과 스크린,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신뢰를 더하고 있다. 

유연석을 비롯해 엄기준, 카이, 규현, 나현우 등 막강한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한 뮤지컬 ‘베르테르’는 오는 8월 서울 신사동 광림아트센터 BBCH 홀에서 개막한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