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핸드볼티비] '핸린이' 김은채 리포터! 리액션 하다 입덕해버림

김동현 기자, 송경택 기자, 임창만 기자 kdh@spotvnews.co.kr 2020년 05월 18일 월요일



[스포티비뉴스=송경택, 임창만, 김동현 영상 기자] "유소정 선수의 현란한 드리블이 가장 기억에 남아요."

대한핸드볼협회와 함께하는 핸드볼티비의 새로운 얼굴로 '은돌핀' 김은채 리포터가 합류했다.

핸드볼이 아직은 어색하다는 김은채 리포터에게 핸드볼 리액션을 부탁했다.

김은채 리포터는 "핸드볼 경기를 처음 봤는데 박진감 넘친다. 무엇보다 경기 진행이 빠른 점이 좋다"며 소감을 밝혔다.

다양한 리액션과 갑자기 진행된 퀴즈에 당황한 김은채 리포터의 모습은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스포티비뉴스=송경택, 임창만, 김동현 영상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