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 26일 신곡 '이 밤이' 공개…'트렌디 아티스트' 빈스 피처링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0년 05월 25일 월요일

▲ '투나잇' 이미지. 제공| 밀리언마켓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실력파 가수 문과 빈스가 신곡으로 만난다. 

문은 26일 정오 공식 SNS를 통해 새 싱글 '투나잇'의 두 번째 이미지 티저를 공개하고 컬레버레이션하는 가수가 빈스라고 알렸다. 

빈스는 지난해 싱글 '맨날'을 발표하며 데뷔한 가수로, 선미 '가시나', 지드래곤 '슈퍼스타', 태양 '웨이크 미 업', 위너 '아 예' 등을 만든 프로듀서로도 잘 알려져 있다. 최근에는 싱글 '비상사태'를 발표하고 트렌디하면서도 감각적인 음악으로 화제를 모았다. 

문과 빈스는 '투나잇'의 타이틀곡 '이 밤이'로 호흡을 맞춘다. '이 밤이'는 하우스 기반에 훅이 포인트인 팝곡으로, K팝을 이끄는 트렌디한 두 가수의 만남으로 기대를 높인다. 소속사는 "몽환적이면서도 섹시한 분위기가 묘한 중독성을 불러올 것"이라고 밝혔다. 

'이 밤이'는 26일 정오 음원으로 공개된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