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승리는 다음으로' 부천 송선호 감독 "팬들께 죄송, 후반 경기력 떨어졌다"

유현태 기자 yht@spotvnews.co.kr 2020년 05월 27일 수요일
▲ 송선호 감독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티비뉴스=부천, 유현태 기자] "10여 년 만에 열리는 경기에서 패해서 정말 죄송하다. 승리하는 경기를 준비할테니 지켜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

부천FC1995와 제주 유나이티드는 26일 '헤르메스캐슬' 부천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20 4라운드에서 맞붙었다. 제주가 부천을 1-0으로 잡으며 시즌 첫 승을 기록했고, 부천은 3연승 뒤 첫 패배를 기록했다.

송선호 감독은 "선수들은 열심히 해줬고 생각대로 됐다. 후반전 체력이 많이 떨어진 것이 아쉬웠다"고 경기 소감을 밝혔다.

연고 이전으로 얽힌 라이벌전으로 유난히 큰 관심을 받았던 경기. 송 감독은 "아직 시즌이 남았기 때문에 더 나은 경기력을 보여드리고 싶다. 앞으로 제주전이 두 경기가 남았는데 다음엔 이기는 경기를 승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각오를 다졌다.

다음은 송선호 감독과 일문일답.

- 경기 소감

선수들은 열심히 해줬고 생각대로 됐다. 후반전 체력이 많이 떨어진 것이 아쉬웠다. 저희 선수들은 최선을 다했다. 비록 0-1로 졌지만 잘했다고 생각한다.

- 경기 자체가 큰 관심을 받았다. 경기 전후의 마음은 어떤가.

라이벌전이라고 하지만, 선수들은 평상시처럼 준비하라고 했다. 워낙 열심히 하고 있다. 선수들에게 '지금도 열심히 하고 있으니까, 하던 대로만 해라'고 말해줬다. 골 결정력에선 부족했지만 잘했고 열심히 했다고 생각한다.

- 팬들이 승리를 간절히 원했을텐데.

팬들이 10여 년 만에 제주와 경기를 해서 관심사가 됐다. 팬들이 이기길 원하셨을 것이다. 비록 0-1로 졌지만 선수들이 후반전에 경기력이 조금 떨어졌을 뿐이다. 아직 시즌이 남았기 때문에 더 나은 경기력을 보여드리고 싶다. 앞으로 제주전이 두 경기가 남았는데 다시 한번 생각해서, 다음엔 이기는 경기를 승리할 수 있도록 하겠다. 10여 년 만에 열리는 경기에서 패해서 정말 죄송하다. 승리하는 경기를 준비할테니 지켜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

- 후반전 경기력 차이의 원인은.

제 나름대로 생각해 본 결과, 포백을 세웠는데 전술적 변화를 조금 줬어야 한다. 선수들은 열심히 하고 제가 잘못해서 패한 것 같다. 후반전에 새로운 전술로 대응했어야 하는데, 그게 아쉬운 점이다.

- 9월에 한 번 더 홈 경기가 있다. 관중석이 찬다면 힘이 될까.

팬들이 환호도 해주시고, 힘을 실어주실 거다. 부천이 나름대로 제주를 상대로 잘해줬다. 다음 2경기는 잘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 악연이다. 어떤 라이벌전이 되길 원하나.

라이벌전이 되어 버렸다. 팬들, 부천 시민들께서도 라이벌 구도로 생각한다. 축구 흥행에 플러스가 되는 라이벌 구도가 되면 좋겠다. 그러면서 축구가 발전할 수 있다면 팬들에게도 감사드릴 것 같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