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멀티골’ 마사, 경남FC전 최우수 선수 선정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20년 05월 27일 수요일

▲ 마사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티비뉴스=수원, 박주성 기자] 마사(수원FC)가 경남FC전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다.

수원FC27일 저녁 730분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4라운드에서 경남FC3-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3연승을 달린 수원은 승점 9점으로 리그 2위로 올라섰다. 경남은 5위로 내려갔다.

홈팀 수원은 3-5-2 포메이션을 꺼냈다. 전방에 안병준과 마사를 두고 바로 뒤에 모재현과 한정우가 배치됐다. 중원은 박민규, 말로니, 최종환이 호흡을 맞췄고 스리백은 조유민, 김건웅, 이한샘이 지켰다. 골문은 유현이다.

선제골은 전반 36분에 터졌다. 경남 골키퍼 손정현의 첫 터치가 길게 나가자 안병준이 끊었고 마사가 해결했다. 후반 16분에는 마사가 경남 수비 사이를 뚫고 골키퍼까지 제친 후 추가골을 넣으며 수원의 승리를 확정지었다.

경기 후 한국프로축구연맹은 마사를 경남전 최우수 선수로 선정했다. 마사는 슈팅 2개를 시도해 모두 유효슈팅으로 기록했다. 전방에서 안병준과 함께 유기적인 모습으로 수원의 공격을 이끌었다.

스포티비뉴스=수원, 박주성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