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핸드볼티비] 삼척 샤라포바부터 메시까지…삼척시청의 구속왕은

임창만 기자,김성철 기자,송경택 기자 lcm@spotvnews.co.kr 2020년 06월 02일 화요일

[스포티비뉴스=삼척/ 김성철, 송경택, 임창만 영상 기자] 핸드볼 선수들의 구속은 얼마나 빠를까.

핸드볼티비는 비시즌 기간 팬들을 위해 '실험실-스피드 퀸'을 기획했다. 9M 슛 지점에서 공을 골대 쪽으로 던져 가장 높은 구속을 기록하는 선수가 승리하는 규칙.

핸드볼티비와 김은채 리포터는 지난달 26일 강원도 삼척체육관에서 삼척시청 선수단을 만나 콘텐츠를 진행했다. 지난 2월 SK슈가글라이더즈에 이어 두 번째다.

개성 있는 자기소개부터 최고 기록인 김온아의 93km를 넘기기 위한 넘치는 승리욕까지.

'삼척 메시' 이효진부터 트롯 가수인 '임영웅의 열혈팬'을 자처한 송지은의 넘치는 끼도 볼 수 있다.

생동감 넘치는 선수들의 슈팅 장면은 핸드볼티비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스포티비뉴스=삼척/ 김성철, 송경택, 임창만 영상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