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현대모비스, 오는 6일부터 울산서 체력 훈련 돌입

이민재 기자 lmj@spotvnews.co.kr 2020년 07월 03일 금요일
▲ 현대모비스의 유재학 감독 ⓒKBL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울산 현대모비스가 오는 6일부터 10일간 울산에서 강도 높은 체력 훈련에 나선다.

현대모비스는 차기 시즌 준비를 위한 마지막 체력 훈련 장소로 연고지 울산을 택했다. 코로나 19로 모든 해외 전지 훈련이 취소되며 연습체육관에만 있는 선수들이, 새로운 환경에서 조금이나마 무료함을 덜고 운동에 임할 수 있게 하겠다는 취지다. 

주요 훈련은 인터벌 러닝과 5대5 전술 훈련이다. 인터벌 트레이닝은 체력 소모가 큰 모래사장에서 실시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시즌 체력과 경기 체력을 최대한 끌어올리겠다는 계획이다. 전술 훈련에선 최근 팀에 새롭게 합류한 선수들이 많은 만큼 현대모비스만의 수비 움직임을 비롯해 공수 조직력을 키우는 훈련을 진행한다.
 
현대모비스는 관계자는 “빠른 농구를 목표로 하고 있기 때문에 체력이 잘 뒷받침 되어야 하고, 이 시기에 체력을 키워 놓아야 시즌 중 부상 위험이 줄어든다고 판단했다.”고 훈련 배경을 설명했다.

이번 훈련은 각각 일산해수욕장과 동천체육관에서 진행되며 코로나 19를 고려해 팬들의 관람 및 입장은 제한된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