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 게임노트] '노진혁 만루포·최성영 첫승' NC, 6연속 우세 3연전 '폭주'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20년 07월 09일 목요일
▲ 데뷔 첫 만루 홈런을 쏘아 올린 노진혁. ⓒ NC 다이노스
[스포티비뉴스=인천, 박성윤 기자] NC 다이노스가 9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SK 와이번스와 경기에서 8-2로 이겼다. NC는 6연속 우세 3연전을 달성했다. NC는 이날 승리로 38승 17패가 됐다. SK는 1승 뒤 1패를 기록하며 17승 39패로 주춤했다.

NC 선발투수 최성영은 6이닝 3피안타(1피홈런) 4볼넷 4탈삼진 2실점으로 호투했고 시즌 첫승리를 챙겼다. SK 선발투수 리카르도 핀토는 6이닝 6피안타(1피홈런) 2볼넷 3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선취점은 NC가 만들었다. 1회 선두타자 박민우가 우익선상으로 구르는 2루타로 출루했다. 이어 권희동이 1타점 적시타를 날렸다. NC는 4회초 1사 주자 없을 때 김성욱의 좌월 1점 홈런으로 2-0 리드를 잡았다. 김성욱 시즌 2호 홈런이다.
▲ 시즌 첫 승리를 챙긴 최성영.ⓒ NC 다이노스

SK는 6회말 단번에 동점을 만들었다. 1사에 김강민이 볼넷으로 출루했다. 이어 윤석민이 좌월 동점 2점 아치를 그렸다.

NC는 대량 득점으로 SK 추격에 찬물을 끼얹었다. 7회초 박민우가 우전 안타와 2루 도루, 권희동 우전 안타, 양의지 고의4구로 1사 만루 기회를 잡았다.

애런 알테어가 밀어내기 볼넷으로 3-2 리드를 안겼다. 이어지는 만루에 타석에 나선 노진혁이 우월 만루 홈런을 터뜨렸다. 노진혁 시즌 7호 홈런이자, 데뷔 첫 만루 홈런이다. NC는 이후 김태진 볼넷과 2루 도루, 김태진 1타점 적시타로 1점 더 달아났다.

승기를 잡은 NC는 7회 임정호, 8회 강동연, 9회 김영규를 올려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세 투수는 모두 1이닝씩을 던지며 무실점을 기록했다.

스포티비뉴스=인천, 박성윤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