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장동윤·염혜란, 故전태일-이소선 여사 목소리 된다…애니 '태일이' 합류[공식]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20년 07월 13일 월요일

▲ 장동윤(왼쪽)과 염혜란. 제공|명필름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배우 장동윤과 염혜란이 고 전태일의 이야기를 담은 애니메이션 영화 '태일이'에 참여한다.

13일 명필름에 따르면 배우 장동윤, 염혜란, 진선규, 박철민, 권해효 등 세대별 대세 배우와 연기파 배우들이 애니메이션 '태일이' 목소리 출연을 확정했다. '태일이'는 노동자의 권리를 위해 자신을 바친 대한민국 노동운동사의 상징적인 인물 ‘전태일’의 삶을 그린 감동 드라마로, 명필름과 전태일 재단이 함께 준비하고 있는 장편 애니메이션 프로젝트다. 지난 2018년 11월 제작발표회 이후 2019년 초까지 카카오같이가치와 함께한 제작비 모금은 1만 명이 넘는 국민들의 참여로 성료되었다.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언제나 밝고 남을 위하는 따뜻한 청년 태일 역의 목소리는 라이징 스타 장동윤이 맡는다. 데뷔 전, 편의점 강도를 막아내며 뉴스 인터뷰를 통해 정의롭고 용감한 대학생으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던 배우 장동윤은 이후,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땐뽀걸즈', '조선로코 - 녹두전' 등 굵직한 작품을 통해 필모그래피를 차근히 쌓아왔다.

"세상에 관심이 많다. 다른 사람들보다는 영향력이 조금 더 큰 직업을 갖게 됐으니 언젠가 이 힘을 좋은 데 쓸 수 있게 되길 바란다"는 과거 그의 인터뷰 속 포부는 착실하고 바른 이미지로 사랑받고 있는 장동윤이 선보일 밝고 건강한 태일이의 모습을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가족의 생계를 위해 몸 바쳐 일했으며 전태일 사후 그가 세상에 전하고자 했던 뜻을 이어나간 태일의 어머니 역(이소선 여사) 목소리는 연기파 배우 염혜란이 연기한다. 2000년 연극 '최선생'으로 데뷔했고, 2016년 tvN '디어 마이 프렌즈'에서 나문희 배우의 딸인 ‘김순영’ 역으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TV 드라마에 본격 등장한 이후 '도깨비', '슬기로운 감빵생활', '라이프', '동백꽃 필 무렵' 등 다양한 작품 속에서 연기파 배우로서 극의 몰입도를 높여왔다. 특히 영화 '아이 캔 스피크'와 '증인'에서 각각 ‘진주댁’과 ‘미란’ 역을 맡아 유수 영화제에 노미네이트 되며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 왼쪽부터 진선규, 박철민, 권해효. 제공|명필름
또 배우 진선규, 박철민, 권해효가 합류했다. 배우 진선규가 무뚝뚝하지만 태일이의 뜻을 믿어주는 태일 아버지 역, 배우 박철민이 평화시장의 재단사 신 씨 역, 권해효가 평화시장 한미사 사장 역을 맡아 힘을 더한다.

목소리 캐스팅 라인업과 함께 '태일이'의 2차 포스터도 함께 공개했다. 휘발유 통 옆에서 라이터를 든 채 고개를 숙이고 고심하는 청년 전태일의 모습은 자신의 희생을 통해서라도 세상을 바꾸고 싶었던 그의 고뇌를 짐작하게 하고, ‘너는 나다’라는 강렬한 메시지의 문구는 청년 전태일의 이야기는 곧, 지금 우리의 이야기와 맞닿아있음을 전하며 깊은 울림과 공감을 이끌어낸다. 함께 공개된 단체 포스터는 청년 전태일이 일했던 평화시장의 다양한 노동자들의 모습을 담았다.

현재 한창 프로덕션 진행 중인 '태일이'는 전태일 재단과 함께 2차 제작비 모금에 돌입했다.

▲ 애니메이션 '태일이'. 제공|명필름
▲ 애니메이션 '태일이'. 제공|명필름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연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