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BL, 2020-2021시즌 프로농구 경기본부 구성 완료

맹봉주 기자 mbj@spotvnews.co.kr 2020년 07월 16일 목요일

▲ ⓒ KBL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KBL(한국프로농구연맹)이 경기본부 구성을 완료하며 2020-2021시즌을 향한 준비를 시작했다.

우선 심판진은 21명으로 정규 심판 18명과 수련 심판 3명으로 구성됐다. 지난 시즌까지 활동한 황인태 심판이 아시아 최초로 미국 프로농구 NBA 심판 프로그램에 초청되어 자리를 비웠다. 한정원, 장지혁 수련 심판은 새롭게 들어왔다.

특히 2019-2020시즌을 끝으로 12시즌의 프로 선수 생활을 마감한 한정원이 2013-2014시즌 신동한 심판 이후 7년만의 KBL 선수 출신 심판이 됐다.

또한 경기운영 담당관 및 경기원도 지난 시즌보다 3명 늘어난 60명으로 다음 시즌을 준비한다. 전 경희대 코치이자 서울 삼성에서 스카우터 및 전력 분석원을 지낸 이창수 분석관이 새롭게 합류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