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토리S] 오재원→윤명준→장승현 계보(?), 키움 시선 이끈 장승현의 수염

네이버구독_201006 곽혜미 기자 khm@spotvnews.co.kr 2020년 07월 21일 화요일

[스포티비뉴스=잠실, 곽혜미 기자]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가 21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다.

훈련에서 키움 선수들은 두산의 장승현을 바라보고 미소를 지었다. 장승현의 수염에 시선을 떼지 못한 박준태는 반갑게 인사를 나누며 수염을 만지기도 했다. 오재원→윤명준의 뒤를 잇는 장승현의 수염에 키움과 두산 선수들은 경기 전 유쾌하게 대화를 하며 긴장을 풀었다. 

한편 두산은 알칸타라가 키움은 요키시가 선발로 나서는 오늘 경기는 접전을 펼치고 있는 2,3위 대결로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장승현 바라보는 박준태

박준태, '수염 뭐야' 

장승현 수염에 빵 터진 박준태 

'장승현 수염 신기해' 

김하성, '승현이 형 수염 멋진데요' 

장승현, 수염으로 달라진 분위기 


스포티비뉴스=잠실, 곽혜미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