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악의 꽃' 박현준, 이준기 도플갱어? 안방이 놀란 '섬뜩 열연'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0년 07월 31일 금요일

▲ 이준기 아역을 연기한 박현준. 출처| tvN '악의 꽃' 방송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박현준(루)가 '이준기 도플갱어'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박현준은 지난 30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극본 유정희, 연출 김철규)에서 이준기의 아역을 맡아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했다.

박현준은 백희성을 연기하는 이준기의 아역을 맡아 과거 회상 장면에 등장했다. 살기 가득한 눈빛으로 등장해 "너 내가 무섭지. 다음 번에 네 차례야"라고 섬뜩한 살기를 내뿜거나, 살인 후 "누나, 나 기분이 썩 괜찮아"라며 미소를 짓는 모습으로 '악의 꽃' 첫 방송의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박현준은 "이준기 본인이 아역을 연기하는 줄 알았다"는 시청자들의 반응이 나올 만큼 그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이준기 도플갱어'로 완벽 변신, 앞으로 활약에도 기대를 높였다.

박현준은 루라는 이름으로 가수로도 활동하고 있다. 인기 가수 박강성의 아들로도 잘 알려져 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