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청룡기] '콜드게임승 주역' 유신고 김범진 "집중하다 보면 우승할 것"

노윤주 기자 laurayoonju1@spotv.net 2020년 08월 07일 금요일
▲ 유신고 3학년 내야수 김범진

[스포티비뉴스=목동, 노윤주 기자] "목표는 항상 한 경기 한 경기 이기는 것이다."

유신고 3학년 내야수 김범진이 준결승전 진출 소감을 밝혔다. 

유신고는 7일 서울 양천구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제75회 청룡기 전국고교야구선수권대회 겸 주말리그 왕중왕전에서 백송고를 상대로 11-4, 8회 콜드게임 승리를 거두고 준결승전에 올랐다. 

지난해에는 소형준-허윤동 원투펀치와 포수 강현우까지 스타를 배출하며 청룡기에서 우승했던 유신고, 올해는 1년 후배들이 7일까지 세 경기 연속 콜드게임 승리를 거두며 준결승 진출을 이뤘다.

콜드게임 승리 요건을 만드는 2타점 적시타 포함 4타수 3안타를 친 김범진은 "항상 한 게임 한 게임 생각하고 있다. 목표는 항상 한 게임씩 이겨나가는 것이다. 오늘(7일)의 목표는 백송고를 이기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8회 2타점 상황에 대해서는 "이번 승리 분위기가 다음 경기로 이어질 수 있으니 마지막까지 좋게 끝내려고 최선을 다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변을 일으키고 선린인고를 꺾고 8강 진출한 백송고와 경기를 치른 점에 대해서는 "(백송고가)8강에 올라온 이유가 있다고 생각한다. 마지막까지 추격을 당하기는 했지만 우리는 정신력이 뛰어나다. 끝까지 포기하지 않은 덕분에 콜드게임으로 이길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준결승전 각오에 대해서는 "똑같이 한 게임 한 게임 집중할 것이다. 그러다보면 우승까지 가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했다. 

스포티비뉴스=목동, 노윤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