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대구, 대팍 인근 전통시장 찾아 안전 키트 배부

네이버구독_201006 이성필 기자 elephant37@spotvnews.co.kr 2020년 08월 17일 월요일

▲ 대구FC의 사회공헌활동 ⓒ대구FC

[스포티비뉴스=이성필 기자] 대구FC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침체한 지역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기 위해 인근 시장과 상가 밀집 지역을 돌며 경기장 인근 야시장 방문을 적극 홍보했다.

대구는 지난 13일 저녁 사회공헌 브랜드 ‘함께하늘’ 활동의 일환으로 경기장 인근 전통시장인 칠성야시장을 방문했다.

야시장을 찾은 마스코트 빅토와 리카, 이하윤 치어리더는 약 40여 개의 점포 상인들을 대상으로 구단 손 소독제, 마스크 스트랩 등이 담긴 ‘함께하늘  안전 도구(세이프 키트)’를 배부했다. 이들의 방문 소식을 듣고 찾아온 팬들에게 투명 리카 포토카드를 증정했다. 투명 리카 포토카드를 받은 팬들은 야시장을 배경으로 인증샷을 찍어 SNS에 올리기도 했다.

이번 활동은 경기장에 오는 팬들이 인근에 있는 서문야시장, 칠성야시장 방문을 장려하기 위함이다. 대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들을 돕기 위해 대구전통시장진흥재단과 협력 중이다.

또한, 리카TV 6화 ‘호떡 찾아 삼만리’ 편을 통해 지역 전통시장 홍보 영상도 공개했다. 영상 속엔 리카가 호떡을 먹기 위해 경기장에서 가까운 칠성야시장과 서문야시장을 직접 찾아가는 모습이 담겼다.

리카맘은 "홈구장 DGB대구은행파크 인근 위치한 야시장에 즐길 거리가 많다. 팬 여러분께서 홈경기 전·후로 많이 찾아주셨으면 한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스포티비뉴스=이성필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