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외신 평점 10점 세례 "손흥민은 1대1의 최강자"

한준 기자 hjh@spotvnews.co.kr 2020년 09월 20일 일요일
▲ 손흥민
'스포츠타임'은 스포츠 프리미엄 영상 컨텐츠 브랜드입니다. 현장감 있는 생생한 스포츠 뉴스는 물론,
전문가들과 함께 해외축구 NBA UFC 등 다양한 종목 경기를 분석합니다.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슈퍼 손' 손흥민(28)이 홀로 네 골을 몰아치며 위기의 토트넘 홋스퍼를 구했다.

토트넘은 20일 저녁 영국 사우샘프턴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에 5-2 승리를 거뒀다.

전반 45분까지 0-1로 뒤지며 어려운 경기를 한 토트넘은 전반 추가 시간 손흥민의 동점골이 나온 이후 대역전극을 펼쳤다.

손흥민은 후반 2분과 후반 19분, 후반 28분에 내리 득점했다. 이 네 골 모두 2선으로 빠진 해리 케인의 어시스트를 받아 수비 배후를 무너트린 뒤 기록했다. 골키퍼와 1대1 기회에서 모두 득점에 성공했다.

영국 매체 풋볼 런던, 신문 인디펜던트, 글로벌 스포츠 매체 ESPN 등은 손흥민에게 평점 10점 만점을 줬다. 

이날 손흥민의 4골을 도운 것을 포함 1골을 넣어 5골에 모두 관여한 케인은 10점 내지 9점을 받았다. 대부분의 매체가 손흥민을 경기 최우수 선수로 선정했다. 

ESPN은 "경기 최고의 선수다운 퍼포먼스"라며 "무리뉴에게 가치가 큰 선수라는 걸 다시금 보여줬다"고 했다. 인디펜던트는 "1대1 상황에서 손흥민보다 치명적인 선수가 있나?"라고 반문했다.

통계 기록 기반 평점을 매기는 후스코어드닷컴도 손흥민에게 평점 10점을 줬다.

스포티비뉴스=한준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