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주리, 남편의 충격적 피자·치킨 사진→비난 일자 "대게 사줬다, 워워"[종합]

네이버구독_201006 최영선 기자 young77@spotvnews.co.kr 2020년 09월 21일 월요일

▲ 남편, 정주리, 논란에 휩싸인 사진(왼쪽부터). 출처ㅣ정주리 SNS

[스포티비뉴스=최영선 기자] 코미디언 정주리가 남편이 자신을 위해 남겨놓은 피자와 치킨 사진을 공개했다가 뜨거운 관심을 받게 됐다. 결국 남편이 비난을 받게 되자 이를 삭제한 정주리는 다음날 대게를 사줬다며 해명에 나섰다.

정주리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말에 녹화가 있어서 남편이 애들 봤는데. 모 피자랑 치킨 남겨놨다 해서 먹긴 먹겠는데. 치즈 토핑 어디 감? 집에 쥐 키움? 치킨은 더 발라먹어? 카톡 안봤음 그냥 쓰레기통으로 직진할 뻔"이라며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휴지가 쌓여있는 박스 안에 토핑이 거의 없어진 피자 2조각과 먹다 남은 듯한 치킨이 지저분하게 놓여있다.

▲ 정주리가 공개한 대화내용. 출처ㅣ정주리 SNS

이를 남긴 남편은 정주리에게 "애미야. 나는 오늘 하루 고단했다. 피자랑 치킨 남겨놔 우린 잔다. 욕봐"라고 메시지를 남겨놨고, 정주리는 "이 와중에 내가 좋아하는 닭날개 2개는 안 먹었네. 고맙다?"라며 남편을 "애처가. 만병의 근원"이라고 칭했다.

결국 정주리가 공개한 피자와 치킨 사진은 이걸 어떻게 먹냐며 많은 누리꾼을 놀라게 했고, 남편에게 비난이 쏟아진 동시에 정주리 이름이 국내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까지 오르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이에 정주리는 해당 게시물을 삭제한 뒤 "남편이 다음날 대게 사준거 올릴걸. 워워"라며 외식 사진을 공개했고, 남편에게 "덕분에 실시간"이라며 대화 내용을 전했다.

▲ 출처ㅣ정주리 SNS

특히 정주리는 지난 7월 tvN '신박한 정리'에 게스트로 출연해 그간 세 아들이 어지럽힌 집안으로 인한 육아 어려움을 전했고 정리된 집을 보며 눈물을 흘려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또 지난 4월에는 tvN '김창옥쇼'에 출연해 "사실 첫 아들을 낳았을 때 동료 개그맨과 제작진에게 '곧 돌아올게. 빨리 복귀할게'라고 말했다. 그런데 지금 벌써 세 아들을 낳았고, 5년째 독박 육아 중이다"고 털어놨다.

이렇게 독박 육아에 시달려왔음을 전했던 정주리가 퇴근 후 먹게 된 남편이 남긴 피자와 치킨 사진은 또 한번 뜨거운 관심을 받게 됐고, 정주리는 대게 사진을 공개하며 비난 여론을 잠재우고 있다.

2015년 한 살 연하의 남편과 결혼한 정주리는 아들 셋을 두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최영선 기자 young77@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