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두산 이현승, KBO 역대 24번째 600경기 출장 눈앞

네이버구독_201006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20년 09월 23일 수요일

▲ 이현승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두산 베어스 이현승이 프로 데뷔 15년 만에 600경기 출장을 눈 앞에 두고 있다.

KBO 리그에서 600경기 이상 출장한 투수는 2000년 LG 김용수부터 올 시즌 LG 송은범까지 총 23명이 있었으며, 이현승은 역대 24번째이자 두산 소속으로는 2012년 이혜천에 이어 2번째 선수가 된다.

2006년 현대에 입단한 이현승은 그 해 4월 8일 문학 SK전에 첫 출장한 이후 어제(22일)까지 통산599경기에 출장 중이다. 그 중 중간계투로 399경기, 마무리 투수로 133경기, 선발로는 67경기에 등판했다.

이현승의 한 시즌 최다 경기 출장은 데뷔 첫 해였던 2006년 기록한 70경기다.

2009년 트레이드를 통해 두산으로 팀을 옮긴 이현승은 두산 불펜의 중심 투수로 자리잡으며 2017년 10월 3일 잠실 SK전에서 역대 35번째로 500경기 출장을 달성 한 바 있다.

KBO는 이현승이 600경기에 출장할 경우 KBO 표창규정에 의거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