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보건교사 안은영' 정유미 "꿈이었던 액션, 이렇게 시작하게 될 줄은"

네이버구독_201006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20년 09월 24일 목요일

▲ 정유미. 제공| 넷플릭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정유미가 액션 연기에 대한 꿈을 드러냈다. 

정유미는 24일 오전 넷플릭스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보건교사 안은영'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이렇게 액션 연기를 시작하게 될 줄은 몰랐다"고 했다. 

정유미는 '보건교사 안은영'에서 오염된 젤리를 퇴치해 나가는 엉뚱하지만 강단있는 보건교사 안은영 역을 연기한다. 무지개칼, 비비탄총 등 특이한 무기를 이용해 젤리를 퇴치하는 모습으로 독특한 액션에 도전한다.

"제가 꿈꿔왔던 액션 연기는 이런 게 아니었다"라고 웃은 정유미는 "'옹박', '소림축구' 류의 영화나 드라마에서 액션을 보여주고 싶다는 꿈이 있었는데 안은영을 만나서 신기한 액션에 도전하게 됐다. 이런 액션도 있구나 하면서 이런 걸로 시작하게 된 제 운명을 받아들였다"고 했다. 

이어 "남들 눈에는 이상해 보일 수 있는 몸짓이지만, 저에게는 너무나 뜻깊은 작업이었다"고 '보건교사 안은영'에서 보여줄 색다른 액션 연기에 대한 기대를 당부했다. 

'보건교사 안은영'은 평범한 이름과 달리 남들 눈에 보이지 않는 젤리를 볼 수 있는 특별한 능력을 가진 보건교사 안은영이 새로 부임한 고등학교에서 심상치 않은 미스터리를 발견하고 한문교사 홍인표와 함께 이를 해결해가는 명랑 판타지 시리즈다. 25일 넷플릭스를 통해 첫 공개된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