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국제수사' 곽도원 "첫 코미디 도전 '어렵구나' 싶어…자책과 반성"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0년 09월 25일 금요일

▲ 곽도원. 제공ㅣ쇼박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국제수사'의 곽도원이 첫 코미디 연기에 도전한 소감으로 "어렵구나 싶었다"라고 말했다.

곽도원은 25일 서울 광진구 건대입구 롯데시네마에서 열린 영화 '국제수사'(감독 김봉한) 언론배급시사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곽도원은 첫 코미디 연기 도전에 대해 "'어렵구나' 라는 생각이 든다"고 운을 뗐다.

그는 "더 열심히 노력해야겠다는 생각도 든다. 앞으로도 코미디 연기에 도전해서 더 열심히 해야곘다는 자책도 들고 반성도 든다"고 겸손한 답변으로 눈길을 끌었다.

곽도원은 이번 영화에 대해 "화면 안에 볼거리가 많은 것 같다. 어디 다닐수도 없는데 눈이 호강할 수 있는 영화가 아닌가 생각한다"고 추천했다.

'국제수사'는 난생처음 떠난 해외여행에서 글로벌 범죄에 휘말린 촌구석 형사 병수(곽도원)의 현지 수사극이다.

'국제수사'는 오는 9월 29일 개봉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