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빅히트, 공모가 13만 5천원 확정…시가총액 최대 4조8천억[공식]

네이버구독_201006 김원겸 기자 gyummy@spotvnews.co.kr 2020년 09월 28일 월요일

▲ 빅히트 간판 아티스트 방탄소년단. 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코스닥 상장을 앞둔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가 공모가를 13만 5000원으로 확정했다.

빅히트는 지난 24일과 25일 이틀간 국내외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수요예측 결과에 따라 공모가를 13만 5000원으로 확정했다고 28일 공시했다.

13만 5000원은 공모가 희망 밴드(범위) 10만 5000원~13만 5000원의 최상단으로, 총 공모금액은 9626억 5000만 원 규모다. 공모가 기준 시가총액은 약 4조 8000억 원이다.

전체 공모 물량의 60%에 해당하는 427만 8000주에 대해 진행된 이번 수요예측에는 국내외 총 1420개 기관이 참여, 1117.2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빅히트의 일반 투자자 공모주 청약은 내달 5~6일 양일간 진행되고, 10월 15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일반 투자자들은 대표주관사인 NH투자증권과 한국투자증권, 공동주관사인 미래에셋대우 및 인수회사인 키움증권을 통해 청약을 신청할 수 있다.

▲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CI. 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한편 빅히트의 간판 아티스트 방탄소년단은 11월 20일 새 앨범 'BE(디럭스 에디션)'을 발표한다.

'BE'는 코로나19가 가져온 '새로운 일상에서도 우리의 삶은 계속된다'는 방탄소년단의 이야기로, 전 세계 팬들과 세상을 향한 위로를 담은 앨범이다.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 gyumm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