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8경기 공격 포인트 20개' 페르난데스가 잘해야 이긴다

네이버구독_201006 이민재 기자 lmj@spotvnews.co.kr 2020년 10월 18일 일요일
▲ 브루노 페르난데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브루노 페르난데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골부터 시작된 분위기 반전이었다. 

맨유는 18일(한국 시간) 영국 뉴캐슬 세인트 제임스 파크에서 열린 2020-21시즌 프리미어리그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원정경기에서 4-1로 승리를 챙겼다.

경기 내내 두 팀은 1-1로 팽팽한 흐름을 유지했다. 그러나 페르난데스의 두 번째 골이 터진 이후 분위기가 맨유 쪽으로 기울었다. 에런 완-비사카, 마커스 래시포드의 추가 골이 나오면서 압도적인 승리를 따냈다.

이날 페르난데스는 팀의 결정적인 영향력을 드러냈다. 팀의 두 번째 득점뿐만 아니라 래시포드의 네 번째 골을 도와주면서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이로써 그는 맨유 유니폼을 입은 뒤 리그에서 공격 포인트 20개를 달성했다. 지난 시즌을 포함해 프리미어리그 18경기 만에 11골 9도움을 기록하게 되었다. 

그의 존재감이 어마어마하다. 그가 득점이나 도움을 기록했을 때 맨유는 리그에서 9승 3무 1패로 높은 승률을 기록 중이다. 

특히 이날 페르난데스는 페널티킥을 놓치면서 한 차례 위기를 맞이했다. 하지만 결승 골을 터뜨리면서 아쉬움을 만회했다.

한편 맨유는 원정의 강점을 그대로 드러냈다. 맨유는 지난 원정 6경기 모두 승리를 따내는 데 성공했다. 프리미어리그에서 마지막 원정 패배는 지난 1월 리버풀전 0-2 경기였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