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세븐틴, 더블 밀리언셀러 기대에 "기록이나 수치보다는 공감을 주고 싶다"

네이버구독_201006 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2020년 10월 19일 월요일

▲ 세븐틴. 제공ㅣ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세븐틴이 기록을 세우는 것 보다는 공감을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세븐틴은 19일 유튜브를 통해 스페셜 앨범 '세미콜론' 온라인 글로벌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번 앨범을 통해 공감을 주고 싶다"며 "그렇게 되면, 어떤 수치보다 큰 보람을 느낄 것 같다"라고 했다. 

세븐틴은 지난 6월 미니 7집 '헹가래'로 단기간에 밀리언셀러를 차지했고, 지난달 발매한 일본 미니 2집으로는 일본 주요 주간 앨범 차트 4관왕을 처음으로 달성했다. 그런 만큼, 세븐틴이 이번 앨범으로 새로 쓸 기록에 대해서도 높은 기대가 모인다. 

에스쿱스는 "지난 앨범으로 밀리언셀러를 달성했는데 믿기지 않았다. 한편으로는 많은 팬분들에게 사랑받고, 우리가 많이 성장했구나라는 것을 느꼈다. 지난 앨범 이후 이렇게 빠르게 인사드릴 수 있어서 감사하다. 감사한 마음을 담아 만든 앨범이다. 저희가 이 자리를 있을 수 있는 것도 전 세계 캐럿 여러분 덕분이다"고 했다.

이처럼 세븐틴의 더블 밀리엔셀러 기록은 팬들과 업계의 관심사로 통한다. 전작 '헹가래'로 단기간 밀리언셀러를 차지한 세븐틴이 이번 앨범은 선주문량만 110만 장을 돌파, 더블 밀리언셀러를 목전에 두고 있기 때문이다. 

세븐틴의 신기록 행진이 기대되는 가운데, 성적에 대한 부담도 굉장할 터. 민규는 "기대를 안 한다면 거짓말이다. 그러나 요즘드는 생각은 음악을 주는 힘이 굉장히 크구나. 세븐틴이 줄 수 있는 영향력이 크다는 것을 알았다. 저희가 주는 에너지와 영향력을 긍정적으로 드리고 싶다"고 설명했다. 원우는 "이번 앨범을 통해 무언가를 줄 수있다면 어떤 수치보다 큰 보람을 느낄 것 같다"고 했다.

세븐틴은 19일 오후 6시 스페셜 앨범 '세미콜론'을 발표하고 활동에 들어간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