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해안더비 멀티골' 포항 일류첸코, 25라운드 MVP

네이버구독_201006 김건일 기자 kki@spotvnews.co.kr 2020년 10월 21일 수요일
▲ 포항 외국인 선수 일류첸코가 2020 하나원큐 K리그1 25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포항 일류첸코가 ‘하나원큐 K리그1 2020’ 25라운드 MVP로 선정됐다. 일류첸코는 지난 18일(일) 포항 스틸야드에서 열린 포항과 울산의 동해안더비에서 멀티 골을 기록하며 포항의 4대0 승리를 이끌었다.

일류첸코는 전반 2분 강상우의 왼쪽 코너킥을 헤더로 마무리하며 첫 골을 터뜨렸다. 이어 후반 25분 일류첸코는 문전 혼전 상황에서 왼발 슈팅으로 멀티 골을 기록했다. 이날 멀티 골과 함께 맹활약을 펼친 일류첸코는 25라운드 MVP에 이름을 올렸다. 일류첸코는 올 시즌 세 번이나 라운드 MVP에 선정됐는데, 이는 울산 주니오와 함께 가장 많은 횟수다.

25라운드 베스트 매치는 총 5골을 주고받은 전북과 광주의 경기가 선정됐다. 이 경기에서 전북은 광주를 4대1로 누르고 선두 울산(54점)과 승점을 동률로 만들었으며, 라운드 베스트 팀에도 이름을 올렸다.

K리그2 24라운드 MVP는 전남 박찬용이 선정됐다. 박찬용은 18일(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수원FC와 전남 경기에서 전반 시작 30초만에 자책골을 넣었으나, 후반 43분 팀의 결승 골을 넣으며 전남의 4대3 역전승을 이끌었다. 이 경기 승리로 전남은 3위에 오르며 플레이오프 진출 가능성을 키웠다.

▲ K리그1 25라운드 베스트11(위), K리그2 24라운드 베스트11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티비뉴스=김건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