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건축학개론 감독 이용주 신작 '서복', 내용은???[영상]

이나현 PD lnh@spotvnews.co.kr 2020년 10월 21일 수요일

[스포티비뉴스=이나현 PD ] 배우 공유와 박보검이 함께한 영화 '서복'이 12월 개봉을 확정했습니다. 두 사람의 인상적인 케미스트리를 올겨울 극장에서 만나볼 수 있을 전망입니다.

'서복'은 인류 최초의 복제인간 서복을 극비리에 옮기는 생애 마지막 임무를 맡게 된 정보국 요원 기헌이 서복을 노리는 여러 세력의 추적 속에서 특별한 동행을 하며 예기치 못한 상황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를 그립니다. 2012년 개봉 당시 멜로 영화 역대 최고 흥행 스코어를 기록한 '건축학개론'의 이용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습니다. 복제인간 서복 역은 박보검이, 정보국 요원 기헌 역은 공유가 맡았습니다.
▲ 영화 '서복' 티저포스터. 제공|CJ 엔터테인먼트
약 160억 원의 제작비가 투입된 서복은 올해 최고 기대작 중 한 편이기도 합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개봉 시기가 불투명해진 가운데, '콜'과 '승리호'는 극장 개봉을 포기하고 넷플릭스 공개로 선회하기도 했는데요.

앞서 여름 시장에서 '반도',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등이 300만에서 400만 가량의 관객을 동원하며 힘든 상황에 선전했지만, 이후 상황이 더욱 악화되면서 '테넷'과 '담보' 등은 기대보다는 아쉬운 성적이었습니다. 이런 상황에 투자배급사인 CJ엔터테인먼트에서 12월 개봉을 확정하며 완성도에 자신감을 보인 것입니다. 

특히 박보검이 지난 8월 입대한 가운데, 일찌감치 촬영을 마친 '서복'을 통해 반가운 얼굴을 볼 수 있다는 점도 기대 포인트입니다. 과연 공유와 박보검이라는 두 스타가 나선 '서복'이 올겨울 극장가에서 선전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글.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