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창현 대행 "이승호 좋은 투구로 승리 발판 마련"

네이버구독_201006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20년 10월 23일 금요일
▲ 이승호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잠실, 박성윤 기자] "이승호 좋은 투구 승리 발판 마련."

키움 히어로즈 김창현 감독대행이 2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 경기에서 6-2로 이긴 뒤 승리 소감을 남겼다.

키움은 이날 외국인 선발투수 제이크 브리검이 초반 어려움을 겪었다. 키움은 1이닝 1실점을 기록한 브리검을 내리고 이승호를 빠르게 교체 투입했다. 이승호는 5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으며 승리투수가 됐다. 

타선에서는 박병호가 쐐기 3점 홈런을 터뜨리며 활약했고, 이지영이 3안타를 쳤다. 서건창과 허정협은 안타에 타점을 추가해 팀 승리를 이끌었다.

경기 후 김 대행은 "추운 날씨에 좋은 경기를 해준 선수들이 고맙다. 이승호가 불펜에서 좋은 투구로 승리 발판을 마련해줬다"며 이승호를 칭찬했다.

이어 "이지영 동점타, 허정협 결승타, 서건창 추가 득점, 박병호 쐐기 3점 홈런 등 타자들이 득점 기회를 잘 살려줬다. 추운 수비에도 좋은 수비를 해줬다. 어려운 경기에도 불펜들이 좋은 투구를 해줘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며 선수단 모두 활약을 짚었다.

스포티비뉴스=잠실, 박성윤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