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네빌, “손흥민, 스털링-마네-살라 떠나면 바로 연락 올 것”

네이버구독_201006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20년 10월 27일 화요일

▲ 손흥민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게리 네빌이 손흥민을 높이 평가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27일 오전 5(한국 시간) 터프 무어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에서 번리에 1-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11점으로 5위로 올라섰다. 번리는 18위에 머물렀다.

토트넘은 4-2-3-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전방에 케인을 두고 2선에 손흥민, 은돔벨레, 모우라가 자리했다. 중원에는 호이비에르와 시소코가 호흡을 맞췄고 포백은 데이비스, 다이어, 알더베이럴트, 도허티, 골문은 요리스다.

손흥민은 후반 31분 번리의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31분 라멜라의 코너킥을 케인이 머리로 돌려놨고, 손흥민이 머리로 해결했다. 완벽한 마무리였다. 이 득점으로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득점 단독 1위가 됐다.

경기 후 게리 네빌은 영국 언론 스카이 스포츠를 통해 손흥민은 정말 저평가된 선수다. 다른 선수들처럼 평가를 받지 못하고 있다. 뛰어난 선수고, 환상적인 선수다. 손흥민은 상대 수비에게 악몽을 선사할 수 있는 선수라고 평가했다.

이어 스털링, 살라, 마네에 대해 자주 이야기하는데 손흥민은 그런 선수들과 같은 수준이다. 리버풀이나 맨체스터 시티에 가도 지금 같은 활약을 할 것이다. 만약 그런 선수들이 떠난다면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나 위르겐 클롭 감독의 첫 번째 타깃일 것이라고 전했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