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위 NC의 코로나19 대처법, 휴대용 살균기 '아하닥터'

네이버구독_201006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20년 10월 28일 수요일

▲ 나성범 ⓒ NC 다이노스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NC 다이노스와 ㈜티에스에스 코퍼레이션이 2020시즌 마지막 홈경기인 27일(화) 창원 삼성전에 앞서 ㈜티에스에스 코퍼레이션에서 자체 개발한 UV-C 휴대용 살균기 ‘아하닥터’ 전달식을 열었다. 이번 전달식으로 ‘아하닥터’를 지원받은 NC 선수단은 코로나19로부터 조금 더 안전한 환경에서 야구를 할 수 있게 됐다.

‘아하닥터’ 휴대용 살균기는 우리 주변에서 쉽게 노출되는 폐렴균, 포도상구균, 대장균 등 각종 세균을 살균할 수 있는 제품으로, 고려대학교 연구팀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딱딱한 표면에 묻어 있는 코로나19 바이러스의 경우 살균기 사용 10초 내 99.99% 이상의 감염 억제 효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 손에 들어가는 아담한 크기로 일상생활은 물론 선수단이 경기 중 훈련도구, 마스크 등에 사용할 수 있는 휴대성도 갖췄다.

이재현 ㈜티에스에스 코퍼레이션 대표는 “이번에 제공된 아하닥터 휴대용 살균기로 NC 다이노스 선수 및 관계자 모두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불안감을 떨치고 경기에 집중하여, 한국시리즈에서 우승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NC 나성범은 “아하닥터를 직접 사용해보니 코로나19에 대한 걱정을 내려놓고 가을야구에 조금 더 전념할 수 있을 것 같다. 선수단 안전까지 신경 써주시는 만큼 마지막까지 좋은 결과로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