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나영 판박이 장남 "엄마 냄새 좋아, 알라뷰" 살살 녹는 5살 애교

네이버구독_201006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20년 10월 30일 금요일

▲ 출처|김나영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방송인 김나영이 아들의 사랑스러운 모습을 영상에 담아 공개했다.

김나영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첫째 신우군의 짧은 영상을 공개했다.

엄마를 꼭 닮은 영상 속 신우군은 "엄마 냄새 좋아"라고 거듭해 속삭이다 고사리 같은 손으로 하트를 그리며 "엄마 알라뷰"라고 고백해 지켜보는 이들을 미소짓게 한다. 엄마한테 무슨 냄새가 나느냐는 김나영의 질문에 신우군이 천진하게 "요구르트 냄새"라고 답하는 모습도 담겼다.

김나영은 "잠들기 전 아들의 고백"이라며 행복을 감추지 않았다.

▲ 출처|김나영 인스타그램 캡처
▲ 출처|김나영 인스타그램 캡처
▲ 출처|김나영 인스타그램 캡처

2015년 결혼 후 4년 만에 이혼한 김나영은 홀로 두 아들을 키우고 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