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슈팅 22번 0골’ 맨시티, ‘슈팅 4번 2골’ 토트넘에 졌다

네이버구독_201006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20년 11월 22일 일요일

▲ 과르디올라 감독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과정보다 결과다.

토트넘 홋스퍼는 22일 새벽 230(한국 시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에서 맨체스터 시티에 2-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20점으로 리그 1위로 올라섰다.

홈팀 토트넘은 4-2-3-1 포메이션을 꺼냈다. 전방에 케인을 두고 2선에 손흥민, 은돔벨레, 베르흐바인이 배치됐다. 중원에 호이비에르, 시소코가 호흡을 맞췄고 포백은 레길론, 다이어, 알더베이럴트, 오리에다. 골문은 요리스가 지켰다.

원정팀 맨시티는 4-3-3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전방에 토레스, 제주스, 마레즈가 섰고 미드필드에 실바, 로드리, 더 브라위너가 배치됐다. 포백은 칸셀루, 라포르테, 디아스, 워커, 골문은 에데르송이 지켰다.

맨시티는 경기 초반부터 점유율을 높게 유지하며 토트넘을 압박했다. 하지만 손흥민의 이른 선제골이 맨시티의 계획을 복잡하게 만들었다. 전반 5분 은돔벨레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수비 뒷공간을 파고들어 선제골을 만들었다.

실점을 내준 맨시티는 총공세를 펼치며 수많은 슈팅을 퍼부었다. 하지만 토트넘 선수들은 침착하게 이를 막아내며 리드를 지켰다. 토트넘은 기회가 적었지만 한번 온 찬스들을 놓치지 않았다. 토트넘은 후반 20분 로 셀소가 쐐기골을 넣으며 승리를 거뒀다.

이번 경기에서 맨시티는 22번의 슈팅을 시도해 유효슈팅을 5개 기록했지만 득점이 없었다. 패스 597, 67%의 높은 점유율은 그저 숫자에 불과했다. 반면, 토트넘은 슈팅 4, 유효슈팅 2번으로 2골을 만들었다. 토트넘은 과정보다 결과가 중요하다는 걸 다시 한 번 보여줬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