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3삼진' 박민우, 몸살 기운으로 지석훈과 교체

네이버구독_201006 고유라 기자 gyl@spotvnews.co.kr 2020년 11월 23일 월요일
▲ NC 박민우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고척, 고유라 기자] NC 다이노스 내야수 박민우가 몸살 기운으로 교체됐다.

박민우는 23일 열린 두산 베어스와 2020 신한은행 SOL KBO 한국시리즈 5차전에서 1번타자 2루수로 선발 출장했으나 삼진 3개를 기록하고 6회 지석훈으로 교체됐다.

NC는 "박민우가 가벼운 몸살 기운이 있어 교체했다"고 설명했다. 박민우는 이날 전까지 4경기에서 15타수 4안타 타율 0.286을 기록 중이었다.

스포티비뉴스=고척, 고유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연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