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JTBC "'설강화' 촬영 일시중단, 확진자 밀접 접촉자 확인돼"[공식입장]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0년 11월 24일 화요일

▲ 설강화 출연진. 제공ㅣ FNC엔터테인먼트, YG엔터테인먼트, 에이스팩토리, 싸이더스HQ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JTBC 새 드라마 '설강화' 촬영 현장에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보조 출연자가 나와 촬영을 중단했다.

JTBC 관계자는 24일 스포티비뉴스에 "'설강화' 팀에 확진 판정자는 없지만 그와 밀접 접촉한 보조 출연자가 출연 중인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모든 인원의 안전을 위해 촬영을 일시 중단했고 밀접 접촉자 및 그와 접촉한 전원에 대해 검사를 진행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설명헀다.

앞서 JTBC에서는 '시지프스' 현장에 확진자가 발생해 촬영을 중간했고, MBN '보쌈', SBS '조선구마사', '펜트하우스', tvN '철인왕후' 역시 확진자 혹은 밀접 접촉자로 인해 촬영을 중단한 상황이다.

‘설강화’는 87년 서울을 배경으로 어느 날 갑자기 여자 기숙사에 피투성이로 뛰어든 명문대생 수호(정해인)와 서슬 퍼런 감시와 위기 속에서도 그를 감추고 치료해준 여대생 영초(지수)의 시대를 거스른 절절한 사랑 이야기를 담고 있다. 2021년 방송 예정.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