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카카오TV '도시남녀의 사랑법'도 촬영 중단 "보조출연자 코로나 확진"[공식입장]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0년 11월 24일 화요일

▲ 도시남녀의 사랑법. 제공ㅣ카카오TV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카카오TV 드라마 '도시남녀의 사랑법'도 보조 출연자 코로나 확진으로 촬영을 중단했다.

'도시남녀의 사랑법' 관계자는 24일 스포티비뉴스에 "촬영에 참여했던 보조출연자가 24일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안전을 위해 방역 수칙에 따라 즉시 촬영 중단했으며, 역학 조사 진행중이다"라고 밝혔다.

'도시남녀의 사랑법'은 복잡한 도시 속 내 안에 또 다른 나를 품고 치열하게 살아가는 청춘들의 리얼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지창욱, 김지원, 김민석, 한지은, 류경수, 소주연 등이 출연한다. 오는 12월 8일 오후 5시 카카오TV를 통해 첫 공개된다.

한편 앞서 드라마 '달이 뜨는 강' 현장에 코로나19 검사자가 발생해 옆 세트에서 촬영 중이던 OCN '경이로운 소문'까지 제작발표회를 중단하면서 방송가 코로나19 재확산 쇼크가 시작됐다.

이후 JTBC는 23일부터 '시지프스', '설강화', '허쉬' 현장에 연달아 확진자 및 밀접 접촉자가 확인돼 촬영을 전면 중단한 상태다. 이밖에 MBN에서는 '보쌈', SBS에서는 '조선구마사', '펜트하우스'에서 확진자가 발생해 촬영 중단을 결정하고 출연진 및 스태프들이 검사 대기 중이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