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설기현 감독, “수원 승격 축하, K리그1에서 좋은 모습 보여주길"

네이버구독_201006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20년 11월 29일 일요일
▲ 설기현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티비뉴스=수원, 박주성 기자] 설기현 경남FC 감독이 고개를 숙였다.

경남FC29일 오후 3시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0 플레이오프에서 수원FC1-1로 비겼다. 이로써 경남은

경기 후 설기현 감독 경기는 아쉬움이 남을 수밖에 없다. 확실히 수원이 뛰어난 팀이라는 걸 보여줬다고 생각한다. 또 승점이 15점 차이가 나는 걸 절실히 느낀 경기였다. 상대 팀에 축하한다는 말을 드리고 싶다. 힘겹게 올라간 만큼 멋진 모습 보여주길 바란다. 올해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다음 시즌에는 더 좋은 팀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다.

설기현 감독은 다사다난한 첫 시즌을 보냈다. 설기현 감독은 초보 감독으로서 어려움을 겪었다. 우리 선수들 열심히 해줬다. 선수들 덕분에 플레이오프에 오게 됐다. 마지막에 결과를 만들지 못해 선수들에게 감독으로서 미안하다. 한 시즌 내내 응원해준 팬들에게 죄송하다는 말을 드리고 싶다. 많이 부족함을 느낀 시즌이었다고 전했다.

비록 경기는 비겼지만 설기현 감독은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냈다. 설기현 감독은 선수들은 오늘 정말 최고의 경기를 보여줬다. 여러 가지 어려움이 있었지만 개개인마다 올 시즌 최고의 활약을 해줬다. 결과만 아쉬울 뿐이지 지금까지 보여준 경기 중 최고였다. 확실히 여러 가지 어려움이 있었지만 끝까지 열심히 해줘 이제야 전술적인 이해가 갖춰진 것 같다. 아쉬움은 크지만 아쉬운 만큼 준비를 잘해서 내년에는 더 좋아진 모습을 보여주며 원하는 승격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마지막 장면에 대해서는 여러 나라를 경험했지만 우리나라 심판의 수준을 높이 평가한다. 존중한다. 그런 부분이 앞으로 나오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며 인터뷰를 마쳤다.

스포티비뉴스=수원, 박주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