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PL REVIEW] '무기력' 아스널, 울버햄튼에 1-2 패…14위 유지

네이버구독_201006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20년 11월 30일 월요일
▲ 오바메양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아스널이 무기력한 모습으로 패배했다.

아스널은 30일 새벽 415(한국 시간)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10라운드에서 울버햄튼 원더러스에 1-2로 패배했다. 이로써 아스널은 승점 13점으로 14위에 머물렀다. 울버햄튼은 6위로 올라섰다.

홈팀 아스널은 4-2-3-1 포메이션을 꺼냈다. 최전방에 오바메양을 두고 2선에 사카, 윌록, 윌리안이 섰다. 중원에 자카, 세바요스, 포백은 티어니, 가브리엘, 루이스, 베예린이 구성했다. 골문은 레노가 지켰다.

원정팀 울버햄튼도 4-2-3-1 포메이션이다. 전방에 히메네스, 2선에 포덴스, 네토, 트라오레가 자리했다. 중원에는 무티뉴, 덴돈커, 포백은 마르칼, 코어디, 볼리, 세메두, 골문은 파트리시오가 지켰다.

선제골은 울버햄튼에서 나왔다. 전반 26분 트라오레의 크로스를 덴돈커가 헤딩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골대에 막혔다. 이를 네토가 재빠르게 쇄도해 마무리하며 선제골을 만들었다. 예상치 못한 실점을 내준 아스널은 물러서지 않았다.

결국 빠르게 동점골을 터뜨렸다. 전반 30분 윌리안의 크로스를 가브리엘이 머리로 해결했다. 그러나 울버햄튼도 가만히 있지 않았다. 전반 42분 트라오레의 패스를 받은 네투가 슈팅을 연결했다. 이를 레노가 불안하게 쳐내자 포덴스가 침투해 마무리했다.

아스널은 후반 시작과 함께 머리 부상을 당했던 루이스를 빼고 홀딩을 투입했다. 후반 4분 사카는 오른쪽 측면 베예린의 크로스를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부정확했다. 후반 29분 넬슨의 반박자 빠른 슈팅은 골문 위로 벗어났다.

다급한 아스널은 후반 35분 자카를 빼고 라카제트를 투입했다. 그럼에도 동점골은 쉽게 터지지 않았다. 후반 막판 사카의 프리킥은 수비에 막혔다. 결국 경기는 울버햄튼의 승리로 끝났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