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분 연예 뉴스] 업텐션 비토, 30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음중,인가 출연진 어떻게 되나? [영상]

최은지 기자 cej602@spotv.net 2020년 11월 30일 월요일
[스포티비뉴스=최은지 기자] 오늘의 1분 연예뉴스입니다.

그룹 업텐션 멤버인 비토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가요계가 초비상 사태가 됐습니다.
비토는 확진자와 접촉했다는 사실을 통보 받고 지난 29일 검사를 받았다가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는데요. 이에 따라 업텐션 멤버들도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 격리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

업텐션의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공식입장을 통해 “지난 29일 스케줄 종료 이후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임을 통보 받고 검사를 받아 30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며 "비토와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아티스트, 스태프, 직원들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진행 중이며 향후 방역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비토. 출처| 업텐션 공식 SNS
전날까지 활동을 했던 비토가 확진을 받으면서 그가 출연한 28일 MBC ‘쇼! 음악중심’과 29일 SBS ‘인기가요’ 등 음악방송에도 비상이 걸렸습니다.
각 음악방송 제작진은 비토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후 전 출연자와 스태프에게 이 사실을 알렸고, CCTV 영상 등을 토대로 밀접 접촉 가능성이 있는 출연자, 스태프에게는 빠르게 검사를 받으라고 알리고 있다고 하는데요.

연예계에서도 코로나19 확산 여파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활발하게 활동 중이던 아이돌 그룹에서도 확진자가 나오면서 음악방송, 연말 시상식 등에도 후폭풍이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