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맨유 전설 킨, "손흥민은 탁월한 골잡이"…슈팅 0개에도 인정

네이버구독_201006 박대성 기자 pds@spotvnews.co.kr 2020년 11월 30일 월요일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로이 킨이 손흥민을 인정했다
▲ 손흥민
[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전설 로이 킨은 손흥민(28, 토트넘 홋스퍼)를 인정했다. 첼시전에서 슈팅은 없었지만, 그동안 퍼포먼스를 무시할 수 없었다.

손흥민은 3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0라운드 첼시전에 선발 출전했다. 조세 무리뉴 감독은 맨체스터 시티전에서 4분 15초 만에 득점포를 가동했던 손흥민 오른쪽 배치를 결정했다.

중반으로 가면서 베르흐바인과 스위칭으로 첼시 배후 공간을 노렸다. 첼시와 토트넘은 공수 밸런스에 신경쓰면서 전진하지 않았다. 첼시는 손흥민에게 역습을 허용하지 않으려고 애를 썼다.

첼시는 최소 2명이 손흥민을 견제하면서 배후 공간을 내주지 않았다. 틈이 없었던 손흥민은 동료들 최대한 활용하려고 애썼다. 해리 케인에게 볼 줄기가 와도 침투하는 동료에게 내줬다. 후반전에는 엄청난 스프린트로 전방 압박을 하면서 은골로 캉테를 당황하게 했다. 멘디가 재빠르게 걷어내지 않았다면 득점까지 가능했다.

첼시전에서 슈팅은 없었다. 손흥민이 고립되고 경기력이 떨어졌다기보다, 양 팀이 전술적으로 대비를 잘했다. 슈팅은 하나도 없었지만, 양 팀 통틀어 최고 평점인 6.6점으로 존재감을 알렸다.

영국 매체 '풋볼 런던'에 따르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전설 킨은 손흥민을 인정했다. "손흥민은 케인과 토트넘 핵심이다. 절대 실망시키지 않는다. 케인은 6개월~1년 동안 역할을 변경했다"이라고 말했다.

케인의 역할 변경에 골잡이는 따로 있었다. 킨은 "손흥민은 기꺼이 상대 진영에 침투를 한다. 그리고 그 상황에서 최전방에서 결정을 짓는 선수"라며 엄지를 세웠다. 

첼시에서 뛰었던 하셀바잉크도 킨 주장에 동의했다. 하셀바잉크는 "슈팅보다 도움에 치우지고 있다. 슈팅하는 모습을 보고 싶지만 충분히 위협적이다. 두 선수는 절대적으로 훌륭하다. 벤치에 있는 가레스 베일과 프리미어리그 톱 레벨 공격수"라고 인정했다.

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