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내의 맛' 홍현희‧제이쓴, 코로나19 음성…이찬원과 함께 촬영[공식입장]

네이버구독_201006 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2020년 12월 03일 목요일

▲ 제이쓴(왼쪽), 홍현희 부부. 출처ㅣ홍현희 SNS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을 판정받았다.

소속사 블리스엔터테인먼트는 3일 스포티비뉴스에 "홍현희, 제이쓴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는 유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홍현희와 제이쓴은 지난 1일 TV조선 '아내의 맛' 녹화에 참여했다. 이날 녹화는 '뽕숭아학당'과 컬래버레이션으로 이찬원과 함께 촬영했다. 이후 이찬원의 확진 판정 소식에 홍현희, 제이쓴 부부는 즉각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이찬원은 3일 오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별다른 증상은 없었지만 연예계 전반에서 확진자들이 나타나자 동선이 겹칠 수도 있다고 판단해 자발적으로 검사를 받았다가,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찬원과 함께 '뽕숭아학당'을 촬영한 임영웅, 장민호, 붐, 박명수, 장영란은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음성 판정을 받았다. 또한 이찬원과 '미스터트롯' 톱6 멤버로 활약 중인 김희재도 코로나 19 검사 결과 음성 반응이 나왔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