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속보]'전지적 참견시점' 작가, 코로나19 확진…MBC '비상사태'

네이버구독_201006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20년 12월 22일 화요일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제공|MBC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MBC '전지적 참견 시점' 작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방송가에 비상이 걸렸다.

방송가에 따르면 21일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 작가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MBC에서 4번째 확진자가 나온 셈.

앞서 MBC에서는 지난 18일 '선을 넘는 녀석들' 조연출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복면가왕' 외부 카메라 감독이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19일에는 상암동 사옥 청소 노동자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당시 상암 MBC 일부가 셧다운됐고, MBC는 그 여파로 19일 방송하는 '놀면 뭐하니'를 비롯해 '선녀들', '쇼! 음악중심' '백파더:요리를 멈추지 마', '안싸우면 다행이야', '전지적 참견 시점' 등 6개 주말 예능을 무더기 결방한 바 있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