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존박, 코로나19 확진 판정…"무증상, 현재 격리시설 입원"[전문]

네이버구독_201006 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2021년 01월 18일 월요일

▲ 존박. ⓒ스포티비뉴스DB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가수 존박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소속사 뮤직팜은 18일 공식 SNS에 "존박이 지난 15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동선이 겹친 스태프들도 검사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완료한 상태"라고 밝혔다.

이어 "존박은 무증상인 상태로, 현재 질병관리청의 지침에 따라 격리시설에 입원해 있다"고 전했다. 

또 "심려를 끼쳐드린 점 양해 부탁드리며, 당사는 코로나19 관련 지침 및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말 가요계에도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해졌다. 업텐션 비토·고결·샤오, 골든차일드 봉재현, 에버글로우 이런·시현, 이찬원, 청하 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이어 존박까지 코로나19 양성 반응이 나와, 다시 한번 가요계가 긴장하는 분위기다.  

존박은 최근 '도시남녀의 사랑법' OST에 참여했다.

다음은 소속사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뮤직팜입니다.

가수 존박이 지난 15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동선이 겹친 스태프들도 검사를 받는 등 필요한 조치를 완료한 상태입니다. 존박은 무증상인 상태로, 현재 질병관리청의 지침에 따라 격리시설에 입원해있습니다.

심려를 끼쳐드린 점 양해 부탁드리며, 당사는 코로나19 관련 지침 및 방역 관리에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지 기자 u_z@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