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설민석 떠난 '선녀들' 시즌 종료…MBC "재정비 거쳐 찾아올 것"[공식입장]

네이버구독_201006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21년 01월 22일 금요일

▲ 설민석(왼쪽). 출처|설민석 유튜브, MBC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설민석 하차로 표류하던 '선을 넘는 녀석들'의 시즌 종료가 공식화됐다. 

MBC는 22일 MBC 예능프로그램 '선을 넘는 녀석들 리턴즈'(선녀들)가 방송재개 없이 마무리된다고 공식 입장을 냈다. 앞서 이날 본지는 <[단독]설민석 하차 '선을 넘는 녀석들', 막 내린다…"재정비 후 새 시즌">라는 제목으로 '선녀들'이 시즌을 종료한다고 단독 보도한 바 있다.

MBC는 "‘선녀들’이 2020년 12월 13일 67회 방송을 마지막으로 시즌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방송을 기다려 온 시청자분들의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재정비를 거쳐 더욱 흥미로운 내용으로 찾아뵐 것”이라면서 “갑작스러운 시즌 종료에 대해 너그러운 마음으로 양해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그동안 대표 ‘역사 예능’으로 자리매김한 ‘선녀들’은 수년간 쌓아온 전문성을 토대로 새 시즌으로 돌아와 더욱 재미있고 다채로운 이야기를 전달할 전망이다.

한편, ‘선녀들’은 2018년 3월 방송된 시즌1 해외편을 시작으로 지난 3년여간 호평 속에 국경선은 물론 대한민국의 다양한 ‘선’을 넘나들며 어려울 수 있는 역사 이야기를 대중화시키며 폭넓은 사랑을 받아왔다.

스태프 코로나19 확진과 출연자인 스타강사 설민석의 하차로 지난해 12월 13일 이후 5주째 결방한 '선을 넘는 녀석들'은 오는 24일까지 6주 연속 결방이 결정된 상황이었다. 프로그램의 주축이던 설민석의 갑작스러운 하차에 고심하던 제작진은 결국 기존 녹화분 방송 없이 시즌을 마무리하고 재정비 시간을 갖는 것으로 출연진, 스태프와 논의를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연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