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단독]'학폭 의혹' 박혜수, '유희열의 스케치북'도 녹화 무산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1년 02월 22일 월요일

▲ 박혜수. ⓒ스포티비뉴스 DB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KBS 새 드라마 '디어엠'의 주연배우들이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 예정이었으나, 배우 박혜수의 학교폭력 의혹이 불거지면서 녹화가 무산됐다.

22일 스포티비뉴스 취재에 따르면 KBS 새 드라마 '디어엠' 주연 배우들인 박혜수, 재현, 노정의, 배현성, 이진혁의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 일정이 이날 오후 무산됐다. 앞서 드라마 첫 방송을 앞두고 홍보 차 출연 일정을 계획해, 23일 오후 녹화를 조율 중이었으나 결국 출연하지 않는 것으로 정리됐다.

이는 앞서 배우 박혜수의 학교폭력 의혹이 불거진 여파가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박혜수는 최근 중학교 동문의 뺨을 때리고, 그의 아버지에게까지 전화해 욕을 하는 등 학교폭력을 저질렀다는 의혹을 받았다.

그러나 박혜수 소속사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는 "박혜수에 대한 학교폭력 의혹은 악의적인 비방과 근거 없는 억측"이라며 글 작성자를 고소하겠다고 밝혔다.

이밖에 박혜수와 재현의 출연을 알리던 KBS '정은지의 가요광장' 출연 역시 취소됐다. 관계자에 따르면 '디어엠' 주연을 맡은 박혜수와 NCT 재현은 라디오에 출연해 드라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었으나, 박혜수가 최근 학교폭력 가해 의혹에 휩싸이면서 최종적으로 출연하지 않기로 정리했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