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이린, 결혼 얘기하던 남친과 이별→한국行 "1년후 연락와"(강호동의 밥심)

네이버구독_201006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21년 03월 01일 월요일

▲ 아이린. 제공|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모델 아이린이 결혼을 포기하고 한국행을 결심한 사연을 밝힌다. 

1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에는 모델 이현이, 송해나, 아이린, 정혁이 출연해 저만의 사연을 공개한다. 

이날 모델 아이린은 꿈을 위해 결혼을 포기하고 한국에 온 사연을 밝힌다. 아이린은 당시 결혼 이야기가 나오던 남자친구와의 영화 같은 이별을 떠올리며 참았던 눈물을 쏟아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만든다.

아이린은 결혼을 포기하고 꿈을 위해 홀로 한국행을 택했던 과거를 떠올린다. 그러나 이내 한국에서 첫 월급을 받은 순간을 회상하고는 “모든 걸 다 버리고 왔는데!”라며 미국 리액션을 발사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또 아이린은 이별 1년 후 전 남자친구에게 다시 연락이 왔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다.

모델계 '슈퍼 인싸' 정혁은 가난한 가정환경으로 마음고생을 한 사연을 털어놓는다.

그동안 밝히지 않았던 모델들의 이야기는 1일 오후 9시 ‘강호동의 밥심’에서 공개된다. 

▲ 제공|SBS플러스 '강호동의 밥심'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