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손흥민-베일-케인, 풀럼전 선발 출전 예상 (런던ES)

네이버구독_201006 박대성 기자 pds@spotvnews.co.kr 2021년 03월 05일 금요일
▲ 손흥민과 베일(왼쪽부터)
[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부진에서 벗어나 연승에 안착할까. 현지에서는 손흥민(29), 가레스 베일(31), 해리 케인(28) 스리톱 조합을 예상했다.

토트넘은 5일 오전 3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크라벤 코티지에서 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7라운드 풀럼전을 치른다. 26라운드에서 번리를 4-0으로 대파하며 리그 무승에서 탈출한 만큼, 2연승에 도전한다.

번리전에서 그토록 바랐던 해리 케인, 손흥민, 베일 스리톱을 볼 수 있었다. 베일은 교체로 케인, 손흥민과 호흡한 적은 있지만, 선발로 함께한 적은 많지 않다. 지난해 여름, 레알 마드리드에서 임대로 합류한 뒤에 100% 컨디션이 아니었다.

베일은 웨스트햄 원정에서 클래스를 보였다. 교체로 투입됐지만, 넓은 시야와 반박자 빠른 패스, 과감한 슈팅으로 토트넘 공격을 이끌었다.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에서 예열을 끝낸 뒤에 번리전에서 폭발했다. 손흥민과 유기적인 호흡을 보이면서 1분 8초 만에 선제골을 뽑아냈다.

현지에서도 기대는 크다. 전반기에는 베일 완전 영입에 회의적이었지만, 최근에 영국 '익스프레스'를 포함한 다수에서 "토트넘이 베일 완전 영입을 고민하고 있다. 이적 초반에는 회의적이었지만 후반기에 달라졌다"며 완전 영입 가능성을 언급하고 있다.

풀럼전에서 분위기를 이어가야 한다. 번리전 같은 경기력을 보여준다면, 충분히 승점 3점을 낚아챌 수 있다. 4일 영국 '런던 이브닝스탠다드'는 완전 영입설이 돌고 있는 베일에 케인, 손흥민 조합이 또 득점 사냥에 나설 거라 전망했다.

공격형 미드필더에는 루카스 모우라를 예상했다. 탕귀 은돔벨레와 호이비에르가 허리에서 공수 밸런스를 조율하고, 세르지 오리에, 다빈손 산체스, 에릭 다이어, 세르히오 레길론 포백을 점쳤다. 골키퍼 장갑은 위고 요리스였다.

조제 무리뉴 감독은 리그 연승이 필요하기에 풀럼전에서도 총력전을 가동할 것이다. '이브닝스탠다드'의 예상대로 베스트 라인업을 꾸릴 가능성이 크다. 다만 무리뉴 감독은 베일 선발 질문에 "출전은 하지만, 선발일지 벤치에서 출발할지 모른다"라며 확답을 아꼈다. 

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제보 pds@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