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식발표] 올해도 올스타전 없다…대표팀 vs 라이징스타도 무산

네이버구독_201006 신원철 기자 swc@spotvnews.co.kr 2021년 07월 20일 화요일

▲ 고척스카이돔. ⓒ 스포티비뉴스 DB
[스포티비뉴스=신원철 기자] ‘2021 KBO 리그 올스타전’이 불가피하게 취소됐다. 

KBO는 20일 실행위원회를 열고 올스타 팬 투표가 이미 완료됐지만 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고 있고 최근 리그에서 확진자가 추가 발생하고 있으며 그동안 관계기관과 협의한 결과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에서는 행사 개최가 어렵다고 판단돼 최종 취소를 결정했다.

KBO는 투표에 참여해주신 팬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전하며 선정된 올스타는 추후 발표하고 베스트 12에 선정된 선수들에게는 개별 시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올스타전 취소와 함께 23일 예정됐던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과 라이징스타와 경기도 10개 구단에서 모인 선수들이 한 팀으로 경기를 치를 경우 감염 확산 위험이 있을 수 있다고 판단해 치르지 않기로 했다.

라이징스타와 경기가 취소됨에 따라 올림픽 대표팀의 경기력 유지를 위해 한 팀 선수들이 경기에 참여하는 수도권 구단과 평가전을 대신 추진 중이다.

해당 평가전은 세부일정이 확정된 후 발표되며25일 오후 2시 고척 스카이돔에서 계획된 키움과 평가전은 예정대로 열린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